서해순, 손석희 '뉴스룸' 출연영상 (풀영상 +전문)


유튜브, JTBC News

고 김광석 씨 부인 서해순 씨가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손석희 앵커와 인터뷰를 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뉴스룸'에서 서해순 씨는 자신을 둘러싼 의혹을 해명했다. 

손석희 앵커가 "서해순 씨께서 (딸) 서연이가 사망한 지 한 달 뒤인 2008년 1월부터 2013년 6월까지. 그러니까 대략 5~6년 정도의 기간에 하와이에 거주를 하셨던 걸로 파악이 됐다"며 "주류가게를 운영하셨다고 했는데 맞는 건가"라고 물었다.(영상 9분 40초부터)

서해순 씨가 맞다고 하자 손석희 앵커는 "스피드마트?"라고 말했다. 이에 서해순 씨는 "잘 아신다. 어떻게 제 뒷조사를 하고 다니시나"라며 웃었다.  


JTBC '뉴스룸'

손석희 앵커가 "제가요?"라고 되묻자 서해순 씨는 "아니요. 그런 정보가 있다는 자체가 저는 제 개인정보가 왜 이렇게 나돌아다니는지 우리나라가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손석희 앵커는 "개인정보가 아니고 호놀룰루 거기에 장기간 같이 지내셨던 분이 전해오신 내용"이라며 "제가 뒷조사한 내용이 아니다"라고 했다. 서해순 씨가 "저를 되게 궁금해하셔가지고"라고 하자 손 앵커는 "그것에 대해서는 제가 답변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손석희 앵커는 "그때도 같이 가깝게 지내셨던 분한테 (서해순 씨께서) 따님 얘기를 하면서, 따님을 만나러 한국을 간다 해서 자주 가게를 맡기고 왔다갔다 하셨다고"라며 "불과 몇 년 전 얘기고 또 아주 최근까지도 불과 한 석 달 전에도 서연이 생전해 있는 것으로 주변에 말씀하셨다기에"라고 물었다. 

서해순 씨는 "그런데 그분은 제가 김광석 씨 부인인지 몰랐다"며 "그냥 나이가 있는 사람이 미국을 오니까 '애가 있냐'라고 해서 애가 없으니까 그냥 '애 한국에 있어' 이렇게 얘기했을 거다. 제가"라고 답했다. 

이날 인터뷰에서 서해순 씨는 김광석 씨 사망 당시 정황, 딸의 죽음을 10년 가까이 알리지 않은 이유에 대해서 말했다. 

관련 키워드 : #김광석


공지 있습니다.
개인사정으로 본 사이트는 더이상 업데이트 되지 않습니다.하지만 아래 사이트에서 꾸준히 업데이트 되고 있으니 참고 하세요.

최신 기사는 '정리해 주는 남자' 에서 고화질 사진은 'HD 갤러리' 에서 서비스 되고 있습니다.

md.sj

사건사고 오늘의이슈 주요뉴스 연예정보 상품리뷰 여행 푸드 알쓸신잡 자동차 과학이야기 HD,UHD사진 고화질바탕화면 음악소개 소프트웨어

    이미지 맵

    이전 글

    다음 글

    Issue & Star/정치.사회 다른 글

    댓글 0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