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살 초등생 살해' 주범 징역 20년·공범 무기징역


연합뉴스

8살 초등생 유괴 및 살해 사건의 주범인 10대 소녀와 공범인 10대 재수생이 각각 징역 20년과 무기징역을 선고받았다. 
22일 인천지법 형사15부(허준서 부장판사)는 오후 2시 413호 법정에서 이 사건 주범인 고교 자퇴생 A(17)양과 공범 재수생 B(18)양에 대한 선고 공판을 열었다. 

두 사람에게 적용된 죄목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미성년자 약취·유인 후 살인 및 사체손괴·유기죄다.

재판부는 A양에 대해 "매우 치밀하고 계획적으로 범행을 저질렀다. 범행 당시 심신미약 상태가 아니었다"고 판단했다. 
또 B양에 대해서는 "검찰 측 공소사실에 부합하는 직접적인 증거는 주범의 진술이 거의 유일"면서도 "범행 당시까지 주범과 긴밀하게 유대관계를 유지했고 범행 전후 일련의 정황 등을 살펴보면 공모관계를 인정하는 주범의 진술에 신빙성이 있다"고 전했다.

이번 판결로 두 사람은 법정 최고형을 선고받은 셈이다. 

A양은 올해 만 17세로 만 19세 미만에게 적용하는 소년법 대상자다. 따라서 A양에게 구형할 수 있는 법정 최고형은 20년이다. 반면 올해 만 18세인 B양은 A양과 달리 만 18세 미만에 해당하지 않아 사형·무기징역 제외 대상은 아니다. B양에게는 무기징역이 구형됐다. 

두 사람은 올해 3월 인천시 연수구 한 공원에서 같은 아파트 단지에 사는 초등학교 2학년생인 C(8)양을 유괴해 살해했다. 당시 시신을 잔혹하게 훼손하고 유기한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공지 있습니다.
개인사정으로 본 사이트는 더이상 업데이트 되지 않습니다.하지만 아래 사이트에서 꾸준히 업데이트 되고 있으니 참고 하세요.

최신 기사는 '정리해 주는 남자' 에서 고화질 사진은 'HD 갤러리' 에서 서비스 되고 있습니다.

md.sj

사건사고 오늘의이슈 주요뉴스 연예정보 상품리뷰 여행 푸드 알쓸신잡 자동차 과학이야기 HD,UHD사진 고화질바탕화면 음악소개 소프트웨어

    이미지 맵

    이전 글

    다음 글

    Issue & Star/정치.사회 다른 글

    댓글 0

    *

    *